“당장 창문에 테이프 붙이세요” 현재 난리난 ’14호 태풍 찬투’ 예상 경로.

지금 난리 난 14호 태풍 찬투 예상 경로